기형아검사 결과를 살펴보자 임신 17주차

0
기형아검사 결과를 살펴보자 임신 17주차

 

33세 아내, 30세 산부인과 의사 남편

  • 아이 출산 경험에 의거한 ‘FACT’에 ‘FICTION’을 가미한 “FACTION” 입니다.
  • 대부분의 내용은 산부인과 교과서를 기반으로 하였습니다.
  • 의학적 지식은 계속 바뀌므로 참고만 하시고 최종결정은 지정의와 상의 후에 신중히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 모든 산모는 개개인에 맞춘 진료가 필요합니다.
  •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남자 산부인과의사여서 그런지
모든 여성이 행복하고 건강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남성들이 더 행복해집니다.
- E-mail: forhappywomen@gmail.com
- Steemchat: forhappywomen 
고민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원격의료는 현행법 의료법상 불법입니다. 
SNS 팔로워들과의 대화는??

오늘은 왠지 아내의 미소가 환한게 결과가 좋은가 보다. 항상 그렇지만, 아내의 웃는 모습은 사랑스럽다.

슬라이드2.JPG
위 사진이 저의 아내의 모습은 아닙니다. 제 아내의 웃는 모습이 더 사랑스럽니다. ♡

와이프: 오늘 기형아 검사 결과 들었다~

: 어떻대?

와이프: 괜찮대~ 나보고 젊은 엄마라셨어 ~ 룰루랄라~내가 좀 젊지!

: 맞.습.니.다.

와이프: 그러다. 맞.습.니.다.

: ㅎㅎㅎ 다행이다. 사실 많은 산모들의 기형아검사 결과지를 보면서 괜찮다고 이야기 해줬는데도, 막상 우리집 아기 검사라 하니 괜히 걱정되고 떨었네.

와이프: 나도 많이 걱정했는데 다행이야.

: 즐거운 날에는 무엇을?!!

와이프: 맛난거!


임신 중기에 시행하는 기형아 검사 결과는 병원 따라, 검사실 따라 나오는 일정이 다르지만 4-10일정도 걸리는 것 같습니다. 그 결과에 따라서 앞으로 산전검사들의 방향이 결정되기 때문에 많은 수의 산모분들이 검사 결과만을 노심초사하며 기다리고 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중요한 태아보험을 가입하는데도 필요하기 때문에 결과가 빨리 나오기를 기다리는 것 같습니다.

기형아 검사 결과를 선생님마다 설명하는 스타일이 다르기 때문에 오늘 설명드리는 내용은 상당히 가치관이 반영되어있을 수 있습니다. (마치, 물잔에 물이 반이나 있다, 반밖에 없다 처럼 같은 상황을 설명함에도 다르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슬라이드3.JPG

이러한 기형아 검사 결과를 들었을때, 저위험군이라는데 어느정도인지. 고위험군이라는데, 어느 정도 고위험인지 궁금할 수 밖에 없습니다.

슬라이드4.JPG

검사치들은 MoM (multiple of median) 으로 기술되어 나오게 되고, 이때 MoM은 쉽게 말하면, 다른 엄마들의 평균치에 비해 검사받은 산모가 ‘몇배’정도인지 나타내는 값입니다.

슬라이드5.JPG

그래서 저의 딸 검사치를 보면, PAPPA 는 약간 낮고, AFP는 낮고, hCG는 높고, E3는 꽤 낮고, inhibin 은 약간 낮은 것을 알수 있습니다. 피 검사 수치 뿐만 아니라 검사를 시행한 임신주수도 같이 계산하게 됩니다.

슬라이드6.JPG

1980년대 중반 이전에는 ‘산모의 나이’로만 다운증후군의 위험도를 평가하였으나 70%의 다운증후군 임신이 35세 미만의 여성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혈액검사들 (AFP,E3,hCG,Inhibin)을 추가하면서 다운증후군의 발견률이 현저하게 올라가게 되었습니다.

슬라이드7.JPG

다운증후군과 다른 염색체이상에서 최소 8%의 수태물(Conceptuses)에서 염색체이상(aneuploid)이 관찰됩니다. 이러한 염색체 이상은 임신 1분기의 유산에서 50%를 차지할 정도로 많습니다. 예전에도 말씀드렸듯이, 산모의 나이가 증가할 수록 아기의 삼염색체(다운증후군, 에드워드증후군,파타우증후군)는 증가하게 됩니다. 나이에 따른 다운증후군의 위험도는 만삭때 35세인 여성에서는 1:385, 40세 여성에서 1:106, 45세 여성에서 1:30 정도로 알려져있습니다(Hook et al, 1983)

슬라이드8.JPG

슬라이드9.JPG

병원마다 고위험군 기준은 조금씩 다를 수 있지만, ‘1: X’의 비율로 결과를 표시하게 되어있고, 일정 확률보다 높은 경우에 ‘고위험군(High risk)’로 기술합니다.

1:X 라는 비율은 1:100이면 100명중에 1명, 1:1000 이면 1000명중에 1명이란 뜻으로, 고위험군 1:100 으로 결과를 들었다면 1%의 확률로 다운증후군 아기의 위험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면 될 것입니다. (물론 이러한 검사들 또한 고위험군이 아닌데 고위험군으로 나올 위험이 5% 있습니다. 위양성률 5%)

슬라이드10.JPG

고위험군 결과는 염색체 이상의 확률이 증가됨을 뜻하지만, 염색체이상이 있는 아기를 뜻하는 것은 아닙니다.

반대로 저위험군결과는 위험도가 증가되어있지 않음을 뜻하고, 정상 아기라는 것은 아닙니다.

슬라이드11.JPG

조금씩 머리가 아파져 오지만… 이제 끝났습니다.

슬라이드12.JPG

선별검사에서 고위험군의 결과가 나온 경우에는 조금 더 침습적이지만 진단을 할 수 있는 검사들 (예, 양수검사 등) 을 시행받는 것을 권유받게 됩니다.

슬라이드13.JPG

  • 침습적인 검사들은 아기의 일부 염색체 질환에 대해 확진이 가능하나 시술에 따른 합병증이 있을 수 있습니다.
  • 검사의 시행 여부 및 필요 여부는 담당 산부인과선생님과 상의하시길 바랍니다.
  • 다음 포스팅들에서 설명드릴 내용은 선별검사중 하나인 NIPT 와 진단검사인 양수검사, 탯줄천자 입니다.

대부분의 아기들은 건강합니다. 아기들을 믿어봅시다.

그리고 모든 아기들의 건강과 산모의 행복을 기원합니다.

그리고 아기들과 산모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일선에서 노력하시는 모든 산부인과 선배님들께 감사함을 표합니다.

지금까지 @forhappywomen 이었습니다.


 

산부인과? 두려우시죠?

하지만 함께 고민하면 건강한 자유를 위해
의학적으로 도와드릴 방법이 있습니다.
[병원 홍보글 아닙니다;;;]

 

궁금한 점은 댓글로 남겨주세요. 익명으로도 작성 가능합니다.